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종훈 의원 19일, 일본대사관 앞에서 일인시위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9/07/19 [15:55]
▲     © 드림저널


[드림저널] 민중당 김종훈 국회의원(울산 동구)이 19일 일본대사관 앞에서 경제보복 철회와 강제징용 사과를 촉구하는 일인시위를 벌였다. 한국 사법부의 합당한 강제징용 판결을 이유로 일본정부가 경제보복에 나선 것을 규탄했다.

 
김종훈 의원은 “우리 사법부의 합당한 강제징용 판결을 이유로 일본정부가 경제보복에 나선 것은 국제무역질서를 위반하는 것뿐만 아니라 일제시기 피해 받은 우리 국민들과 주변국에게 2차 가해를 하는 것”이라며 “국회 결의안도 대표발의 했지만 자유한국당 거부로 연기되는 등 더 이상 좌시하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또 “어제 청와대에서 여야 당대표와 문재인 대통령 회동을 보면서도 답답함이 가시지 않았다”며 “집에 강도가 들었으면 강도를 잡는데 힘을 모아야지 어떤 방식으로 잡을지 서로 논쟁만 하는 건 옳지 않다”고 꼬집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7/19 [15:55]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