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진 죽변항 바다서 밍크고래 죽은채 발견 1700만원 위판
 
박호환 기자 기사입력  2020/11/23 [10:30]
▲     © 동부본부


[울진/드림저널] 23일 울진군 죽변항 앞바다 해상에서 소형통발 태영호 (9.77톤)가 통발 그물을 올리던 중 밍크고래 1마리가 혼획됐다.

 

길이 7m30㎝, 둘레 3m 70㎝, 크기의 밍크고래는 9~10일 정도 손상된 것으로 추정된다.

 

울진해경은 현장에서 죽은 밍크고래는 불법어구에 의한 고의적으로 포획 흔적등이 발견되지 않아 고래류 처리확인서를 발급했다.

 

이 밍크고래는 조성형 선주가 수협 위판장에서 1700만원에 중매인 5번 조종형에 판매됐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11/23 [10:30]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