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주,포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낙영 시장,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확산 방지를 위한 대시민 담화문 발표
전국 고병원성조류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검출, 우리 지역 유입 막기 위해 철저 기해야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12/02 [12:25]
▲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경주시는 고병원성 조류 인플루엔자(AI)가 급속히 확산함에 따라 2일 대시민담화를 통해 축산농가 및 관계자, 시민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담화에서 “전북 정읍 육용오리 농가 및 경북 상주 산란계 농장과 천안·용인·제주 등지의 야생조류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발생하고 있다”며 지역 유입을 막기 위해 △가금농장과 철새도래지 주변 방문 자제 △연말연시 축산 및 농업단체 모임 및 각종 행사 자제 △축산차량은 축산시설 방문 전 거점소독시설 통한 소독 △모든 가금농장 방사사육 금지 및 전통시장 살아있는 가금 판매 금지 △축산농가 매일 축사 소독 △AI 의심 증상 발생 시 경주시 축산과(054-779-6301~6)신고를 당부했다.

 

이어 “연말연시 따뜻하게 보내야 할 시기에 코로나19로 가뜩이나 어려운 시민과 소상공인의 힘든 상황이 걱정스럽다”며,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유입차단에 모든 가금사육농가 및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시는 24시간 비상 가축방역체제를 유지하며, 비상한 각오로 고병원성조류인플루엔자 유입 방지를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12/02 [12:25]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