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동국대 경주캠퍼스 카누부, 남자대학부 종합준우승 4년 만에 쾌거

제39회 회장배 전국카누경기대회에서 금 3개 등 총 8개 메달 차지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4/20 [14:15]

동국대 경주캠퍼스 카누부, 남자대학부 종합준우승 4년 만에 쾌거

제39회 회장배 전국카누경기대회에서 금 3개 등 총 8개 메달 차지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2/04/20 [14:15]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기자]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카누부가 ‘제39회 회장배 전국카누경기대회’에서 남자대학부 종합준우승을 차지했다.

 

동국대 경주캠퍼스 카누부는 지난 14일부터 18일까지 5일간 경남 고성 카누경기장에서 개최된 ‘제39회 회장배 전국카누경기대회’에서 금메달 3개, 은메달 2개, 동메달 3개 등 총 8개의 메달을 기록하며 4년 만에 남자대학부 종합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에서 전 선수가 고른 활약을 펼친 결과 이상민, 김금용(스포츠과학4) 선수가 카누 2인승 500m와 1000m에서 각각 금메달, 문상원(스포츠과학3), 심현준(스포츠과학2) 선수가 카누 2인승 200m에서 금메달, 차태병(스포츠과학4), 유영주(스포츠과학2) 선수가 카누 2인승 200m와 1000m에서 동메달, 박민재(스포츠과학1) 선수가 카누 1인승 200m, 500m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동국대 경주캠퍼스 카누부는 국가대표 13명을 배출한 대한민국 카누를 대표하는 대학팀으로, 졸업생들이 전국 각지의 카누팀에서 각 지역을 대표하는 실업 선수와 지도자로 활동하고 있다.

 

김인홍 동국대 경주캠퍼스 교무학생처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환경이었지만 포기하지 않고 학생들의 눈부신 활약으로 동국대가 전국 카누 명문대학임을 입증했다.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을 통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조병우 동국대 카누부 감독은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 포기하지 않고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 더욱 체계적인 훈련을 통해 더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동국대 #동국대경주캠퍼스 #이영경 #드림저널 #김영호기자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