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주낙영 국민의힘 경주시장 후보, 출정식 갖고 세몰이

“미래자동차 혁신벨트와 혁신원자력 연구단지 조성 등 일자리 창출할 것”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5/20 [07:00]

주낙영 국민의힘 경주시장 후보, 출정식 갖고 세몰이

“미래자동차 혁신벨트와 혁신원자력 연구단지 조성 등 일자리 창출할 것”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2/05/20 [07:00]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기자] 주낙영 국민의힘 경주시장 후보는 19일 경주역에서 3천여 명의 시민 지지자(캠프측 추산)가 지켜보는 가운데 ‘6.1지방선거 필승 출정식’을 갖고 세몰이에 나섰다.

 

경주지역 도·시의원 후보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발대식에서 주 후보는 “경주를 세계적인 역사문화도시로 만들어 연간 2천만명의 관광객이 찾는 관광의 메카로 만들겠다”며 “경주를 역사문화특례시로 지정하고 오는 2025년에 열리는 APEC정상 회의를 경주에 유치하겠다”고 했다.

 

또 “미래자동차 혁신벨트와 혁신원자력 연구단지 조성 등을 통해 질 좋은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창출해 사람과 돈이 몰리고 일자리가 늘어나는 경주를 건설하는데 온 힘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당선인 시절 경주를 방문했을 때 건의했던 ‘경주발전프로젝트’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윤석열 정부와 함께 더 큰 경주 더 나은 미래를 열어가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김석기 국회의원은 “지역이 발전하려면 시장과 지역국회의원의 협력이 절대적으로 중요하다”면서 “지난 4년동안 주 후보와 나의 관계는 한마디로 찰떡궁합이며 이 때문에 경주지역에 많은 일을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주낙영 경주시장 후보와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는 출정식이 끝난 뒤 안강전통시장에서 유세를 벌였다.

 

#경주 #국민의힘 #경주시장 #경주뉴스 #드림저널 #김영호기자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