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이준석 대표, 월성 원전 찾아 "다시 원전 의존도 높여 나가야"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6/30 [15:20]

이준석 대표, 월성 원전 찾아 "다시 원전 의존도 높여 나가야"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2/06/30 [15:20]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기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30일 경주 월성원전의 사용후핵연료 임시저장시설(맥스터)을 방문해 "원전 의존도를 높여나가는 방향성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윤석열 정부가 원전 산업 정상화에 나선 가운데 이 대표는 월성원전 관계자와 만나 "저렴하면서도 안전하고 깨끗한 에너지원 확보가 중요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이번 정부에서 원전 가동률과 에너지효율을 높이는 방향으로 가야 한다"며 "기술적, 정책적으로도 그런 방향을 갖고 공부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지난 정부의 (탈원전) 정책을 떠나 (지금은) 다시 원전을 활용한 에너지 정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다만 사용후핵연료 저장시설을 지을 때 발생할 수 있는 지역 내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 "시민사회와 어떻게 협력할지 등을 정당으로서 살펴야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후 방명록에 '경주 지역사회와 항상 소통하여 같이 발전하는 한국수력원자력이 되길 기원합니다!'라고 작성했다.

 

한편 윤석열 대통령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에 참석해 '원전 세일즈 외교'에 나서고 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