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주 금장대 앞 서천에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8/21 [15:59]

경주 금장대 앞 서천에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2/08/21 [15:59]

▲ 경주소방서 제공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기자] 20일 오후 5시 46분경 경주시 형산강에서 4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석장동 금장대 앞 서천 인근을 지나던 행인이 이를 발견하고 ‘강에 사람이 엎어져 있는 것 같다’고 경주소방서에 신고했다. 

 

출동한 구조대에 따르면 여성은 동맥혈에 산소포화도가 저하되는 청색증이 확인되고 입가에 거품이 있는 상태였다. 

 

구조대는 인근 병원으로 후송했으나 이미 사망한 상황이었다고 밝혔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