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주청년감성상점 입점상품 공모전서 ‘경주의 기운을 받아랏! 책갈피’1위 선정

2위 ‘경주 첨성대·수막새에 빠져 그립톡’ 선정

내년 1월 1일부터 청년감성상점서 판매 예정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3/11/14 [12:00]

경주청년감성상점 입점상품 공모전서 ‘경주의 기운을 받아랏! 책갈피’1위 선정

2위 ‘경주 첨성대·수막새에 빠져 그립톡’ 선정

내년 1월 1일부터 청년감성상점서 판매 예정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3/11/14 [12:00]

▲ ‘2023 청년감성상점 상품 입점 공모전’ 심사 결과 △‘경주의 기운을 받아랏! 책갈피’(사진 중앙)가 1위를 △‘경주 첨성대·수막새에 빠져 그립톡’(좌측)이 2위를 △‘천년의 미소·첨성대 마그넷’(우측)이 3위로 선정됐다.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 기자] 경주시가 ‘2023 청년감성상점 상품 입점 공모전’ 심사 결과, 배찌상점의 ‘경주의 기운을 받아랏! 책갈피’가 1위를 차지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달 11일부터 이달 8일까지 진행한 이번 공모전은 △상품(양산)화 가능성 △가격 △디자인 △지역성 등을 중점적으로 평가했다.

 

총 15점의 상품이 출품된 가운데, 2위 또한 배찌상점의 ‘경주 첨성대·수막새에 빠져 그립톡’이 선정되면서 업체 한 곳에서 1·2위를 모두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3위는 부치부치의 ‘천년의 미소·첨성대 마그넷’이 4·5위는 홍다의 ‘황리단길 기념 다꾸 스티커’와 ‘적뚜의 하루 스티커’가 각각 차지했다.

 

올해로 3회 째를 맞는 ‘청년감성상점 상품 입점 공모전’은 경주시가 청년 예술가들의 상품을 발굴‧육성하고 안정적인 지역 정착을 돕기 위해 매년 진행하고 있는 사업이다.

 

선정작들은 내년 1월 1일부터 1년 동안 경주 청년감성상점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시는 청년예술가 및 창업자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청년감성상점 뿐 아니라 다양한 청년정책을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실력 있는 지역의 젊은 청년 작가들이 많은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