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주시, 노인일자리 4,236명 제공, 연간 132,000원 기본요금 무료택시 지원

노인종합복지관 건강‧취미 프로그램, 내년까지 황성‧내남 고령자 복지주택 준공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4/03/03 [09:36]

경주시, 노인일자리 4,236명 제공, 연간 132,000원 기본요금 무료택시 지원

노인종합복지관 건강‧취미 프로그램, 내년까지 황성‧내남 고령자 복지주택 준공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4/03/03 [09:36]

▲ 폭염을 대비해 방문건강관리를 실시하고 있다.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 기자] 경주시가 노인행복 도시를 위해 일자리를 4,236명에게 제공하고 연간 132,000원 기본요금 무료택시 지원한다. 

 

시는 올 한해 △70세 이상 어르신 기본요금 무료택시 운영 △노인일자리 △고령자 주택 △노인종합복지관 운영 △기초연금 지원 △건강관리사업 등에 중점을 두고 있다.

 

시는 지역에 주소를 둔 만 70세 이상 어르신에게 인당 연 13만 2000원씩 택시 기본요금을 지원한다. 1회당 최대 8000원까지 결제 가능하며, 초과 금액은 이용자가 부담해야 한다.

 

노인일자리 사업은 180억원을 투입해 올 연말까지 4236명의 노인일자리 사업을 수행한다. 

 

안강 고령자 복지주택은 지난해 5월 103세대 입주가 완료됐다. 황성 고령자 복지주택(137세대)은 올 연말, 내남 고령자 복지주택(90세대)는 내년 연말 준공을 앞두고 있다.   

 

고령자복지주택은 어르신 맞춤 설계된 복지주택과 사회복지시설이 복합된 공공임대주택으로, 만 65세 이상 고령자 중 생계·의료 수급자, 국가유공자, 저소득 어르신이 우선 입주하게 된다. 

 

노인종합복지관는 상‧하반기 수강생 모집으로 취미‧건강‧교양‧정보화 등의 유익한 강좌를 제공한다. 

 

기초연금은 만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단독가구 최대 30만7500원, 부부가구 최대 49만2000원을 소득 재산 수준에 따라 매월 차등 지급한다.

 

주민건강지원센터는 소득에 상관없이 65세 이상 센터를 방문한 어르신에게 손목활동량계, 혈당측정기, 혈압계 등 AI‧IoT 기반 어르신 건강관리 사업을 진행한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