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진군, 코로나19 피해 영세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2020년 연매출액 4억원 이하 소상공인 최저 3만원, 최대 50만원 지원
 
이상균 기자 기사입력  2021/04/09 [15:51]
▲     © 동부본부


[
울진/드림저널 = 이상균 기자]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코로나19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영세 소상공인에게 카드수수료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신청대상은 2020년도 연매출액 기준 4억원 이하로 사업자등록증 상 사업장 소재지가 울진군인 영세 소상공인이며, 사업자 미등록, 20201231일 이전 폐업, 도박·게임관련 사행성 업종등은 제외된다.

 

,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 따른 집합금지 명령을 받은 유흥업소는 카드수수료를 지원받을수 있다. 신청·접수는 오는 12일부터 예산 소진 시까지이며, 온라인(https://행복카드.kr 또는 울진군청 홈페이지)과 현장방문 접수를 병행한다.

 

현장방문 접수는 사업자등록증 상 사업장 소재지 읍면사무소(산업팀) 또는 울진군청 일자리경제과로 방문해야 된다. 카드수수료 지원은 지난해 연매출액 3억원 이하 소상공인은 카드매출액의 0.8%, 4억원 이하 소상공인은 카드매출액의 1.3%를 지원 받을수 있으며, 업체당 최저 3만원에서 최대 50만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1인이 2개 이상의 사업체를 가지고 있는 경우 사업체별로 신청하면 된다. 구비서류는 사업자등록증 사본과 통장사본을 준비하면 되며, 2020년도 연매출액과 카드매출액은 국세청과의 협조로 일괄 확인하는 절차를 거쳐 서류제출로 인한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일자리경제과 또는 사업장 소재지 읍면사무소(산업팀)로 문의하거나 군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수 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코로나19로 영세 소상공인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어 위기 극복과 경영 안정화를 위해 카드수수료를 지원하는 만큼 피해 극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드림저널 경북 울진군 주재 기사입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4/09 [15:51]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